보험사들, 2020년까지 대규모 자본확충…당국 "연착륙 유도"


     [보험매일=이흔 기자] 보험회사들이 새로운 회계·감독기준에 따른 대규모 자본확충 의무를 지게 되자 금융당국이 연착륙을 유도하기로 했다.27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보험사들은 지금껏 원가 기준으로 책임준비금을 적립(RBC)하고 적절성을 평가(LAT)했지만, 앞으로는 ‘국제회계기준(IFRS) 17’에 따라 시가 기준으로 책임준비금을 쌓아야 한다.보험계약 시점


Source 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