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사 돈은 눈먼돈?…작년 보험사기 7천200억원 '역대 최대'


     [보험매일=이흔 기자] 병원장 A씨의 책상 위에는 ‘보험사 돈은 눈먼 돈’이라는 메모가 놓여 있었다. 그는 입원이 필요 없는 환자들에게도 입원을 권유하고 허위진단서를 발급하는 방식으로 환자 130명이 보험금 45억원을 타내도록 했다.보험설계사로 일했던 B씨는 자녀 둘과 함께 보험 63건에 가입한 뒤 입원확인서·진단서 등을 위조해 보험금 1억3천만원을 받


Source 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