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G생명, 상장 첫날 공모가 밑돌아


     [보험매일=이흔 기자] ING생명이 유가증권시장 상장 첫날인 11일 공모가를 밑돌았다.이날 ING생명은 시초가(3만1천200원)보다 1.28% 오른 3만1천6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공모가인 3만3천원보다 4.24% 낮다.ING생명은 1991년 네덜란드생명보험의 한국현지법인으로 설립됐다. MBK파트너스가 2013년 12월 경영권을 인수했다.현재 라이프


Source 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